동경화 | 2013.03.06 19:00 PM

故 김광석이 불렀던 노래들을 주크박스 스릴러뮤지컬로 만들어 화제를 모은 <그날들>이 1차 티켓 오픈에 이어, 2차 티켓오픈 일정을 공개했다. 2차 오픈 되는 공연일정은 4월 16일부터 5월 5일까지, 총 24회차이며, 오는 3월 13일(수) 오후 2시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특히 이번 2차 티켓오픈 일정에는 1차 오픈에 포함되지 않아 아쉬움을 주었던 유준상과 군 전역 후 뮤지컬 <그날들>에 합류한 오종혁의 출연스케줄이 포함되어, 그들의 공연일정을 손꼽아 기다린 팬들에게는 반가운 소식과 더불어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티켓전쟁을 예고했다.

드라마, 영화, 공연을 넘나들며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약중인 '정학 役'의 유준상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뮤지컬 <그날들>의 광고 나레이션에 직접 참여하는 등, 공연에 대한 무한 애정을 쏟고 있으며, 지난 2월 해병대에서 전역한 ‘무영 役’의 오종혁은 곧바로 뮤지컬<그날들> 연습에 참여하여, 눈코 뜰새 없는 나날을 보내며 복귀작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보여주고 있다.

유준상, 오종혁 외에도 뮤지컬계 최고의 실력파 오만석, 강태을, 최재웅, 방진의와 오랫만에 무대로 돌아온 지창욱, 김정화까지 최고의 배우들이 함께하는 뮤지컬 <그날들>은 故 김광석이 불렀던 노래들로 만들어진 창작 주크박스 뮤지컬로, 한중 수교 20주년 기념행사 준비가 한창인 청와대를 배경으로 대통령의 딸과 수행 경호원의 사라진 행방을 뒤쫓는 경호부장 ‘정학’ 앞에 20년 전, 사라졌던 경호원 동기인 ‘무영’과 ‘그녀’의 흔적들이 발견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故 김광석이 불렀던 노래들로 만들어지는 최초의 대형 뮤지컬이자, 그가 불렀던 노래들을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 이미 많은 대중들의 관심을 모아왔던 뮤지컬<그날들>에서는 <이등병의 편지><서른 즈음에><사랑했지만><먼지가 되어><흐린 가을 하늘에 편지를 써><부치지 않은 편지><나의 노래> 등 우리의 삶을 위로했던 故 김광석의 익숙한 곡들을 다수 만나볼 수 있다.

최고의 배우들과 스텝, 그리고 故 김광석이 불렀던 노래까지, 지금껏 만나보지 못했던 새로운 이야기로 써내려 갈 2013년 기대작 창작 뮤지컬 <그날들>은 오는 4월 4일 대학로뮤지컬센터대극장에서 개막된다.

[저작권자ⓒ 한국 아이비타임즈 (kr.ibtime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