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윤정 | 2012.07.24 07:55 AM

닉쿤이 음주운전 사고로 불구속 입건됐다.

 

인기 아이돌그룹 2PM 멤버 닉쿤은 24일 새벽 2시 45분쯤 서울 강남구 학동사거리 안세병원 뒤 주택가 교차로에서 앞서 가던 오토바이를 추돌했다.

당시 닉쿤은 혈중 알코올 농도가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인 0.056%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을 접수한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닉쿤은 사고 즉시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았으며 차량 파손은 심각하지 않았고, 인명피해는 없었다. 현재 닉쿤은 조사를 마치고 귀가 조치된 상태다.

[저작권자ⓒ 한국 아이비타임즈 (kr.ibtime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