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담비 인턴 | 2012.03.16 08:52 AM

MBC 수목드라마 ‘해를 품은 달’(이하 해품달)에서 이훤(김수현 분)이 중전 연우(한가인 분)의 생일을 맞아 가야금 이벤트를 준비해 화제다.

이벤트 장소는 은월각으로, 훤은 “탄신을 축하하오. 중전만을 위한 연주회를 준비했소. 미습한 실력이지만 즐겨주길 바라오”라며 연우 앞에서 가야금 연주를 선보였다.

한창 연주 도중에 훤이 손을 다쳐 연주를 멈췄는데 가야금의 현란한 선율은 끊이지 않았다. 이로 인해 연우가 사실은 훤이 연주한게 아니라는 것을 알게된 것.

이에 김수현은 “나에게만 집중하시오, 나에게만. 선물이 시원찮아서 실망했소? 그럼 다른 것을 주지”라며 기습 키스로 이벤트를 마무리해 로맨틱한 모습을 보였다.

이 이벤트는 형선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는데, 그가 거문고를 연주해 이벤트를 도왔던 것으로, 은월각의 뒤 쪽에서 가야금를 타고 있는 형선의 모습이 방송에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15일 마지막회를 기점으로 ‘해를 품은 달’은 종영됐고, 이어 하지원 이승기 주연의 ‘더킹 투허츠’가 3월 21일부터 방송된다. (사진출처=MBC)

[저작권자ⓒ 한국 아이비타임즈 (kr.ibtime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