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8.16 15:01 PM

SES 출신 유진이 연인이었던 배우 박용하와 가끔 연락한다고 털어놨다.

15일 KBS 2TV '신동엽 신봉선의 샴페인-여름맞이 미녀괴담 특집'에 출연한 유진은 '이상형 월드컵' 코너에서 박용하와 이동욱 중 이동욱을 골랐다.

그녀는 "옛연인 박용하와 가끔, 아주 가끔 연락한다"고 솔직히 고백했다.

이어 신봉선은 "정말 싫어서 헤어진 게 아니라 잘 헤어진 케이스냐?"는 물음에, 유진은 "그럼요"라고 답하며 웃음지었다.

또한 유진은 에릭에 대해, "제가 한때 마음이 있었다"며 "서로 약간 좋아했었지만 사귀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한편, 유진은 오는 20일 영화 '요가학원'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KBS)